장바구니
간편글등록
와이드맵 검색
최근본상품
방문자
현재접속자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씨익

커뮤니티

추천게시글
  • 데일리 아이템으로 바뀐 선...
    kibisu
  • 데일리 아이템으로 바뀐 선...
    kibisu
  • 게시물이 없습니다.
  • 게시물이 없습니다.
  • 핫이슈
  • 베스트 게시글 퀼트 원단 고르는 방법. 이...
    그런지
  • 여름철, 허전한 손목을 위...
    그런지
  • 게시물이 없습니다.
  • 게시물이 없습니다.
  • 가장 많이 본
    오픈마켓
  • 메종 6인용 식탁 ...
    케이투의자
    애완견 반려견 강...
    카페 상가 주택 ...
    3d프린터 모형 피...
    러브 렌지대
  • 리노침대-019
    코로나 마스크가 ...
    카페 상가 주택 ...
    깔끔한 남성용 캐...
    러브 화장대
    고무나무 3단 서...
  • 블랙스톤 음식물...
    헤링본 조립마루 ...
    코로나 마스크가 ...
    고급스런 체크무...
    여성 봄 바지 골...
    예식장 돌잔치 등...
  • 2019-06-13 15:49:23
    2019. 02. 20 [뚝섬_플랜브이]
    조회수 416 추천수 52 댓글수 0 스크랩수 0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신고하기
    해당 게시글은 eunmidang 미니홈페이지의 카페 게시글입니다. 미니홈 바로가기
    상품가격 0 판매자 연락처 : /
    안전거래를 이용하지 않는 게시물은 거래 안전을 보장할 수 없습니다.

    2019. 02. 20

     

    [뚝섬_플랜브이]

     

    오늘 뚝섬역 근처에 일 있어서 나온 김에 들른 카페 플랜브이

    뚝섬역에서는 도보로 10분 남짓 떨어져 있다.

     

    원래는 다른 카페를 가기로 했었는데

    사람이 꽉 차 있는 바람에 다시 검색해서 오게 된 카페이다.

    덕분에 동네 카페들과 소품샵들을 구경하느라 나름 재미나게 걸어 다녔다.

     

    길치인 두 사람이 헤맨 끝에 도착한 플랜브이

    카페가 있을 만한 곳이 아닌 곳에 혼자 덩그러니 있다.

     


     


     

    테이블 4개 정도의 작은 곳이지만

    아늑한 느낌이다.

     


     

    들어가서 보니 빵이랑 쿠키도 판매하고 있었다.

    아, 케이크도 판매하고 있었는데 케이크는 그다지 당기지 않아

    후르츠 쌀 파운드만 하나 주문했다.

     


     

    주문한 음료와 파운드

    쌀쌀한 날씨에 걸어오느라 온몸이 차가웠지만

    우리 둘 다 차가운 음료를 선택했다.

     

    후르츠 쌀 파운드는 정말 맛있었다.

    뭐라고 설명은 못 하겠지만

    말차 팥 쌀 머핀을 자꾸 곁눈질했던 걸 보니

    그 맛도 궁금했나 보다.

    (왠지 여기 빵은 다 맛있을 거라고 생각)

     

    커피의 가격은 저렴한 편이지만

    맛은 굿굿!

    자릿값 때문인지 맛은 없지만 값을 비싸게 받는 카페도 많은데

    여기는 정말 너무 착한 카페이다.

     

    여기 사장님인지는 알 수 없지만 우리의 주문을 받아주었던 여자분의

    친절도 잊을 수 없다. 마음 따뜻한 카페

     

    맛있는 걸 먹을 때면 생각나는 그 남자의 아침으로

    맛있었던 후르츠 쌀 파운드 하나를 포장했다.

    내일 아침 맛있게 먹기를!

     

     

    지역

    서울 성동구 성수동1가 72-15
    위 항목을 (거래금지 항목 포함) 허위작성, 임의삭제, 판매정보 부족시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추천 스크랩 소스보기
    수정삭제목록
    글쓴이가 작성한 글 + 더보기
    게시판명 제목 조회수 추천수 등록일
    eunmidang - 맛집 2020. 07. 11 [문정_불독돈까스] 201 13 2020-07-15
    eunmidang - 맛집 2020. 06. 29 [위례_방이편백 육분삼십] 208 15 2020-07-13
    eunmidang - 카페 2020. 06. 28 [위례_허스키] 215 13 2020-07-03
    eunmidang - 맛집 2020. 06. 07 [서현_묘오또] 240 12 2020-06-30
    eunmidang - 카페 2020. 06. 05 [위례_달리디저트] 273 18 2020-06-15
    이전게시글 2019. 02. 17 [모란_식물원] 2019-06-13 15:46:21
    다음게시글 2019. 02. 26 [위례_평범] 2019-06-13 15:52:31